韓國語 >>

산둥 서우광, 대피한 이재민 안치

2019-08-14 08:20

8월 12일, 의료진이 서우광(壽光)시 셴다이(現代)중학교 동쪽 캠퍼스 안치소에서 피해 군중들에게 의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태풍 ‘레끼마’의 영향으로 심한 재해를 입은 산둥(山東)성 서우광시 일부 지역은 하천 연안 마을의 93,000여명 군중을 안치소로 이전시켜 그들에게 숙박, 음식, 의료 등 서비스를 제공했다. [촬영/ 신화사 기자 궈쉬레이(郭緒雷)]

태풍 ‘레끼마’의 영향으로 심한 재해를 입은 산둥(山東)성 서우광시 일부 지역은 하천 연안 마을의 93,000여명 군중을 안치소로 이전시켜 그들에게 숙박, 음식, 의료 등 서비스를 제공했다. [촬영/ 신화사 기자 궈쉬레이(郭緒雷)]

태풍 ‘레끼마’의 영향으로 심한 재해를 입은 산둥(山東)성 서우광시 일부 지역은 하천 연안 마을의 93,000여명 군중을 안치소로 이전시켜 그들에게 숙박, 음식, 의료 등 서비스를 제공했다. [촬영/ 신화사 기자 궈쉬레이(郭緒雷)]

태풍 ‘레끼마’의 영향으로 심한 재해를 입은 산둥(山東)성 서우광시 일부 지역은 하천 연안 마을의 93,000여명 군중을 안치소로 이전시켜 그들에게 숙박, 음식, 의료 등 서비스를 제공했다. [촬영/ 신화사 기자 궈쉬레이(郭緒雷)]

태풍 ‘레끼마’의 영향으로 심한 재해를 입은 산둥(山東)성 서우광시 일부 지역은 하천 연안 마을의 93,000여명 군중을 안치소로 이전시켜 그들에게 숙박, 음식, 의료 등 서비스를 제공했다. [촬영/ 신화사 기자 궈쉬레이(郭緒雷)]

태풍 ‘레끼마’의 영향으로 심한 재해를 입은 산둥(山東)성 서우광시 일부 지역은 하천 연안 마을의 93,000여명 군중을 안치소로 이전시켜 그들에게 숙박, 음식, 의료 등 서비스를 제공했다. [촬영/ 신화사 기자 궈쉬레이(郭緒雷)]

태풍 ‘레끼마’의 영향으로 심한 재해를 입은 산둥(山東)성 서우광시 일부 지역은 하천 연안 마을의 93,000여명 군중을 안치소로 이전시켜 그들에게 숙박, 음식, 의료 등 서비스를 제공했다. [촬영/ 신화사 기자 궈쉬레이(郭緒雷)]

태풍 ‘레끼마’의 영향으로 심한 재해를 입은 산둥(山東)성 서우광시 일부 지역은 하천 연안 마을의 93,000여명 군중을 안치소로 이전시켜 그들에게 숙박, 음식, 의료 등 서비스를 제공했다. [촬영/ 신화사 기자 궈쉬레이(郭緒雷)]

津滨网版权所有,未经书面授权禁止使用 违法和不良信息举报电话: 022-25204288 服务邮箱:jinbinwang2015@163.com
互联网新闻信息服务许可证:12120170004 备案序号:津ICP备11000547号津公网安备 12010702000020号

儿童色情信息举报专区